sub메뉴 레이어 , 불필요하면 지워도됨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 고양뉴스
   
고양시, 일본 공식방문 무기한 연기… '역사의 아픔 함께 나눌 것'      
시민연합신문     2019/08/14    추천:0     조회:51  
하반기 예정된 시 차원의 일본연수ㆍ기관방문 잠정 연기
이재준 시장, "아직도 진행 중인 근로정신대 아픔, 기억하고 함께 하겠다"

 
  최근 일본의 경제 보복조치와 일본제품 불매운동 등 한일관계의 급격한 악화에 따라, 고양시가 일본군 근로정신대 피해자의 고통을 나누는 차원에서 공무원의 일본 공식 방문을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
 고양시는 올해 9월, 11월로 예정돼 있던 네 차례의 일본 연수 및 기관방문을 취소하는 한편, 자매결연도시인 일본 하코다테시에도 지난 19일 서한을 보내 공무원 파견을 연기하겠다고 통보했다.
 이는 최근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판결 이후, 일본 정부가 반도체 제조 과정에 꼭 필요한 3개 품목의 수출을 막고 우리나라를 화이트국가에서 제외 추진하는 등 강력한 수출규제를 실시함에 따른 시 차원의 대응 조치다.
 이재준 시장은 "최근 양국의 외교 갈등이 극대화되고 국민 정서가 악화된 상황에서, 예정된 공무원 연수 및 파견을 강행하기보다는 잠정 연기 후 추이를 지켜보며 대응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나아가 이 시장은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은 아직도 씻을 수 없는 고통 속에 살아가고 있으며 배상판결에 따른 국가 간 갈등마저 불거지는 현실로, 시 차원에서 역사 바로 세우기에 적극 동참해 여전히 진행 중인 역사의 고통을 함께 분담하겠다"고 밝혔다.
 고양시는 지난 2월 친일작곡가가 만든 '고양시의 노래' 사용을 전격 중단해 이목을 끌기도 했으며, 일제강점기 당시의 독립운동가를 주제로 한 3.1운동 100주년 항일음악회 개최, 시립도서관 내 친일인명사전 추가 비치 등 올바른 역사 정립을 위한 강력한 의지를 보여온 바 있다.
이만희기자
2999man@naver.com
         
윗글 고양시, 인ㆍ허가 등 민원 처리기간 단축률 ‘눈길’
아래글 고양컨벤션뷰로, 2020 아시아테플 국제 컨퍼런스 유치


파주시의회, ‘D
560살 된 은행나
황포돛배
감악산을 찾는
적성 물푸레나
* 재두루미 *
폰카고발
쇠황조롱이


<기고문>화재,
운정3동 발전 위
새얼굴-- 성찬연
인물촛점-- 양재
雲海의 꿈
왕진완 제6대 법
우제정 문산중
최창호 통일로
부준효 대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