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메뉴 레이어 , 불필요하면 지워도됨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 고양뉴스
   
‘고양 상여회다지소리’ 무형문화재 지정 기념공연 연다      
시민연합신문     2017/10/30    추천:0     조회:69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27-4호 지정, 오는 18일 고양아람누리서

  

고양시 전통 상례 문화인 고양상여회다지소리가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27-4호로 지정됨에 따라 오는 1018일 오후 7시 고양아람누리 아람극장에서 기념공연 및 발표회를 개최한다.

고양상여 회다지소리(高陽喪輿 灰다지소리)’는 장례 의식에서 하관을 마치고 관 주변에 흙을 넣고 다질 때 부르는 민요로 김녕김씨의 김유봉(1725년생)이 부모님의 장례 시 행했던 상례문화가 그 기원이다.

최근 현대화로 인해 급격하게 전승이 단절될 위기에 처해 있었으나 그의 후손이자 선공감(繕工監)의 감역을 맡았던 김성권(1867년생)이 그 맥을 복원했으며 고양상여소리보존회를 통해 현재까지 지속적으로 계승하고 있는 고양시 대표 민요다.

고양시와 고양문화원에서 주최하고 고양상여회다지소리에서 주관하는 이번 기념공연은 뿌리라는 주제로 펼쳐진다. ‘를 중심으로 한 소중한 우리 전통문화를 극으로 연출, 누구나 쉽게 이해하고 관람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더불어 일제 강점기를 배경으로 백성들의 삶과 설움, 일본의 억압과 만행, 일제에 대항한 선조들의 삶과 죽음, 주민들의 애도 등을 전통극 형식으로 표현해 우리의 아픈 역사를 되돌아 볼 수 있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보존회 관계자는 최근 효를 중심으로 하는 상례와 관련한 행사는 거의 찾아볼 수 없어 시대적 가르침이 절실하고 우리 전통문화에 대한 보존과 계승이 매우 중요한 상황이라며 교육적 의미가 가득한 이번 공연에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선공감(繕工監) : 토목 및 궁궐의 보수 공사를 담당했던 관청

/이만희기자

         
윗글 내달 1일 고양시 ‘호호 여성 취업박람회’
아래글 가을을 물들이다, 고양시청갤러리600 전시


파주시의회, ‘D
560살 된 은행나
황포돛배
감악산을 찾는
적성 물푸레나
* 재두루미 *
폰카고발
쇠황조롱이


새얼굴-- 최정윤
파주 출신 이종
인물촛점-- 강근
이사람-- 황경섭
금주의 인물- -
<기고문>화재,
운정3동 발전 위
새얼굴-- 성찬연
인물촛점-- 양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