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메뉴 레이어 , 불필요하면 지워도됨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 사회
파주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4천927두 안락사 완료      
시민연합신문     2019/09/19    추천:0     조회:12  

통제초소 1151곳 확대, 안락사 농가 잔존물 처리 및 소독실시

 

파주시는 지난 18630분 관내 아프리카돼지열병(ASF:African Swine Fever) 확진농가(연다산동)2369, 19820분경 가족농가 2(법원읍 동문리·파평면 마산리)2558두 안락사를 모두 완료했다.

이번 안락사 작업은 2차 오염이 발생하지 않는 FRP매몰방식과 랜더링(퇴비화) 방식으로 진행됐다. 파주시는 현재 통제초소 및 거점소독시설 총 51곳을 운영하고 있으며 파주시 공무원, 경찰, 유관기관 등 350여 명의 인력을 투입해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있다.

파주시는 기존 통제초소를 11곳에서 51곳으로 확대하며 관내 91개 돼지농가로 통하는 길목을 전면 차단해 확산방지에 총력을 다 하고 있다. 또한 ASF 확산을 막기 위해 파주시 주최 11개 행사를 취소하고 14개 행사를 연기했으며, 최종환 파주시장의 자매도시 호주 방문도 취소했다.

관내 전체 양돈농가 91곳에는 주민 출입금지 안내판을 설치하고 농가주 외출금지를 안내했으며 소독약품을 긴급 배부했다. 관내 전체 양돈농가에는 매일 전화로 임상예찰을 실시하고 있다.

향후 파주시는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농가의 잔존물을 모두 제거하고 5cm 이상 생석회를 도포할 계획이다.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대가 해제되려면 30일이 경과돼야하기 때문에 추후 관리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연천군 백학면에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따라 통제초소를 기존 11곳에서 총 51곳으로 확대하고 관내 전체 양돈농가의 길목을 전면 차단했다“19820분경 ASF 관련 농가 3곳의 안락사를 모두 완료했지만 이후 관리가 가장 중요하기 때문에 해당 농가의 잔존물 처리와 소독을 철저히 실시하며 끝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윗글 파주시, 퇴원 전 정신질환자 전담관리 실시
아래글 파주시 지역농협, 아프리카 돼지열병 방역에 적극 동참


파주시의회, ‘D
560살 된 은행나
황포돛배
감악산을 찾는
적성 물푸레나
* 재두루미 *
폰카고발
쇠황조롱이


새얼굴-- 최정윤
파주 출신 이종
인물촛점-- 강근
이사람-- 황경섭
금주의 인물- -
<기고문>화재,
운정3동 발전 위
새얼굴-- 성찬연
인물촛점-- 양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