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메뉴 레이어 , 불필요하면 지워도됨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 사회
외신기자들 DMZ 유일 민간인 거주 대성동 마을 방문      
시민연합신문     2019/10/01    추천:0     조회:9  

 

   

파주시 최북단 DMZ 비무장지대의 유일한 민간인 거주 마을인 대성동 마을에 한국 주재 외신기자단이 취재차 대거 방문했다.

지난 930kt 주관으로 미국을 비롯한 10개 국가의 뉴욕타임스, CNN 등 신문 및 방송 언론 매체 23개사 47명의 기자들이 대성동마을을 찾아 지난 6월 마을에 구축된 ‘DMZ 대성동 5G 빌리지를 취재했다.

이날 외신기자 방문 마을 취재는 대성동마을에 5G 빌리지를 구축한 kt에서 외신기자들을 초청해 이루어진 것으로 kt 사회공헌팀의 직원들이 취재 지원에 가세했다.

오전 9시부터 6시간동안 계속된 취재에서 기자들은 마을회관에 구축된 통합관제실에서 노지 스마트팜 시연을 보고 감탄사를 쏟아냈으며 AR통일 전망대를 통해 북한 마을을 세밀히 관찰하는 등 새로워진 5G 정보통신기술(ICT)에 놀라움을 나타냈다.

또한, 대성동초등학교를 방문해 MR스크린 스포츠와 AI코딩수업에 높은 관심을 나타냈으며 가정집을 방문해 스마트 LED 시연을 해보며 주민들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김동구 대성동마을 이장은 마을이 생긴 이래 50명이 넘는 많은 외신기자들이 취재차 마을을 방문한 건 처음이라며 예전보다 높아진 대성동 마을의 위상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윗글 파주시, ASF 조기 종식을 위한 DMZ관광 잠정 중단
아래글 ‘날씨경영으로 재난을 예방한다’


파주시의회, ‘D
560살 된 은행나
황포돛배
감악산을 찾는
적성 물푸레나
* 재두루미 *
폰카고발
쇠황조롱이


새얼굴-- 최정윤
파주 출신 이종
인물촛점-- 강근
이사람-- 황경섭
금주의 인물- -
<기고문>화재,
운정3동 발전 위
새얼굴-- 성찬연
인물촛점-- 양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