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메뉴 레이어 , 불필요하면 지워도됨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 사회
파주 DMZ 국외자료 수집사업 최종보고회 18일 개최      
시민연합신문     2019/12/13    추천:0     조회:19  

DMZ 접경도시 파주에서 한반도 평화를 모색하다

 

판문점과 철책 건설, 임진강 다리와 임진나루, 파주 일상 관련 영상, 사진, 문서 등 새로운 자료 공개

 

 

파주시는 오는 1218일 오후 3시 파주시청 대회의실에서 파주 DMZ 국외자료 수집사업최종보고회를 개최한다.

파주시 중앙도서관은 지난 6월부터 판문점과 비무장지대(DMZ) 일대의 다양한 냉전문화유산을 평화유산으로 전환하고자 국외자료 수집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최종보고회에서 자료 조사의 성과를 공개하고 이를 콘텐츠로 활용하는 방안을 제안한다.

용역을 수행하는 성공회대 냉전평화연구센터는 파주 DMZ 관련 1만여 장의 문서와 사진, 70개 릴의 동영상을 발굴·수집 중이다. 그 가운데 옛 임진나루 진서문이 소실되기 전 모습, 초기 임진강 다리의 건설, 1960년대 판문점 시설의 확장, 196710월 파주 DMZ에서 처음으로 Y자형 철책을 건설하는 영상 등이 보고회를 통해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파주 현대사의 가장 중요한 두 주체인 미군과 파주 지역사회의 관계를 알 수 있는 한미친선협의회 회의록을 최초로 발굴해 공개한다.

성공회대 냉전평화연구센터장 강성현 교수는 평화는 남·북 정부 간 상호협력과 국제기구의 중재로만 확보되는 것이 아니라 DMZ 접경지역 지자체와 주민들이 함께 평화를 만들어가기 위한 상호협력을 할 때 평화가 더 두텁게 현실이 된다이번 조사사업은 지자체에서 주도하는 DMZ 접경 지역에 관한 최초의 광범위한 조사사업이다라고 전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이번 조사 사업을 시작으로 파주 DMZ 내 분단과 냉전의 문화유산을 탈분단 평화자원으로 전환시켜 녹색평화, 생태경제가 어우러진 평화도시 파주로 만들 것이라며 시민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콘텐츠를 제작하고 전시, 출판, 대중강연 등 다양한 시민 이용 플랫폼을 통해 현대 파주의 역사·문화유산에 대한 이해와 평화, 녹색의 가치를 확산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파주시는 이번에 수집된 자료들이 남·북과 북·미 정상회담의 평화 기조에 부합하고 평화를 염원하는 온 국민의 염원에 맞도록 전시회 등 다양한 방식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윗글 파주시 새마을회 이웃사랑 실천운동대회
아래글 바르게살기운동 파주시 회원대회


꽃섬(탄현면 금
이름없는 풀 한
파주시의회, ‘D
560살 된 은행나
황포돛배
감악산을 찾는
적성 물푸레나
* 재두루미 *


조재열 인삼조
이대재 경기도
"파주시 체육활
이갑영 북파주
금주의 인물- 으
송용섭 옥외광
"회원 모두가 행
캘리로 아름다
미담 - 이영중